FASHIONN

Facebook
Style Photo

[패션엔 포토 ] 박하선, 그린카펫 여신! 우아한 탱크탑 드레스룩 매혹적인 뒤태

21회 서울국제환경영화제 개막식...박하선, 바다, 이새롬, 안선영, 최유라 등 참석

2024.06.05



배우 박하선이 우아한 블랙 탱크탑 드레스룩으로 눈부신 미모를 빛냈다. 


제21회 서울국제환경영화제 개막식이 5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대현동 이화여자대학교 대강당에서 열렸다.


서울국제환경영화제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세계 3대 환경영화제로 2024년 올해의 슬로건은 ‘Ready, Climate, Action 2024!’으로 선정됐다. 



서울국제환경영화제 올해 21주년을 맞아 역대 최장기 상영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숲이 되어 가게’, ‘시네마그린틴’, ‘찾아가는 환경영화상영회’, ‘신라면세점 루프탑 상영회’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는 가수 바다, 방송인 박경림, 개그맨 안선영, 교수 유홍준, 작가 은희경, 프로미스나인 이새롬, 배우 박하선, 우지우, 모델 겸 인플루언서 정리아, 월드비전 세계시민학교 교장 한비야, 미디어기업 NEW 회장 김우택, 사진작가 김용호, 임순례 감독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한편 1987년생, 올해 37세인 박하선은 2년 열애 끝에 2017년 1월 배우 류수영과 결혼해 2017년 딸을 낳았다.






패션엔 정소예 기자/ 사진 최수영 기자

fashionn@fashion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