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N

Facebook
Style

전지현, 역시 퀸의 위엄! 버버리 패션쇼 홀린 쿨한 매력 시크한 미니멀룩

2024.02.20



배우 전지현이 런던 패션위크에서 한류여신의 위엄을 뽐냈다.


런던 빅토리아 파크에서 열린 버버리 (Burberry) 2024 F/W 패션쇼에 전지현은 화이트 셔츠와 유니크한 프린트 미니를 매치한 쿨한 매력의 패션위크 스타일로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심플한 화이트 셔츠와 유니크한 프린트 미니 스커트를 매치한 현대적인 감성의 미니멀룩이 시크한 멋을 부여하며 눈길을 끌었다.


런던 패션위크 마지막날인 19일(현지시간) 다니엘 리(Daniel Lee)가 이끄는 버버리 2024 F/W 컬렉션은 브랜드의 시그니처 아이템을 재해석하고 영국적인 헤리티지와 컨템포러리가 융합된 컬러 팔레트와 디자인 미학으로 화제를 모았다.




특히 전지현은 이번에도 축구 스타 손흥민과 다정하게 한국 대표로 참석 팔짱을 끼고 사진을 찍으며 전세계적인 주목을 받았다.


또 이번 버버리 패션쇼에는 중국 배우 탕웨이, 정유미도 참석했다.


한편 전지현은 차기작으로 새 드라마 '북극성'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탕웨이는 정유미와 함께 영화 '원더랜드' 개봉을 앞두고 있다. '원더랜드'는 탕웨이의 남편 김태용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사진 = 버버리 2024 F/W 컬렉션. 전지현/탕웨이





패션엔 정소예 기자

fashionn@fashion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