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N

Facebook
Fashion News

TNGT, 스타트업 가방 브랜드 플리츠마마와 협업 숄더백 출시

유니섹스 시그널 라인에 플리츠마마의 실용적인 가치 접목 감각적인 스타일 제안

2020.04.23


 

LF(대표 오규식)의 남성복 브랜드 「TNGT」가 2020년 봄여름 시즌을 맞아 패션 스타트업 가방 브랜드 '플리츠마마(Pleatsmama)'와 협업한 숄더백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플리츠마마는 버려진 페트병을 재활용한 친환경 원사로 가방을 만드는 국내 패션 스타트업 브랜드로 2017년 런칭됐다.


페트병(500ml) 16개로 만든 가방을 브랜드 정체성으로 내세우는 플리츠마마는 환경을 고려하는 소비가 확산됨에 따라 국내외 시장에서 화제의 브랜드로 각광받고 있다.


아코디언처럼 접히는 니트 가방이 브랜드 대표 제품으로 다채로운 색상과 하나의 소재로 이어지는 간결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특히, 이번 협업은 「TNGT」의 감성 유니섹스 라인인 시그널(S;GNAL)에서 진행된 것으로 남녀 소비자의 니즈를 모두 충족시키기 위해 디테일에 변화를 가미했다.


다양한 목적에 활용할 수 있도록 가방의 세로 길이가 10cm 길게 제작됐으며, 시그널과의 협업을 감각적으로 표현하는 참 장식을 더했다.


「TNGT」의 시그널 라인과 플리츠마마의 협업 제품은 일상 생활에서 범용적으로 코디하기 좋은 블랙, 크림, 브라운의 베이직 색상 3종과 2020년 봄여름 시즌 트렌드를 반영한 라임, 오렌지, 블루 시그널 라인 시즌 색상 3종으로 구성됐다.


패션엔 권승주 기자
fashionn@fashion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