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N

Facebook
Fashion News

송혜교와 함께하는 여름 샌들 연출법 '플랫폼 vs 플랫'

슈콤마보니, 송혜교와 함께 러플과 글라스, 진주 장식의 화려한 샌들 라인업 제안

2019.07.16


 

이제 여름으로 달려가는 계절이다. 한결 가벼워진 스타일링에 포인트를 줄 수 있는 액세서리를 찾는다면 화려한 디자인으로 주목 받을 수 있는 샌들을 추천한다. 


특히 또각또각 소리가 나는 스텔레토 힐보다는 발이 편안하면서도 여성스러운 디테일의 플랫폼 샌들이나 플랫 샌들을 주목해 보자.


애슬레저 룩에도 잘 어울리면서도 블랙이나 베이지를 메인 컬러로 적용한 샌들이라면 출퇴근길에도 스타일리시하게 연출할 수 있다.


코오롱FnC의 여성 슈즈 브랜드 「슈콤마보니」는 송혜교와 함께 올 여름 여심을 저격하는 다양한 디자인의 샌들을 선보인다.


특히, 진주, 글라스, 러플 디테일로 발등을 더욱 아름답게 빛나게 해준다. 진주와 글라스 디테일은 크기가 작은 사이즈를 선택했다.


태양광을 반사하는 작은 빛들이 모여 발끝을 한층 더 빛나고 시원하게 연출해준다. 한층 더 정교해진 러플 디테일은 우아하면서도 유려하다.


사진 = 송혜교가 착용한 
슈콤마보니의 보라보라 샌들


「슈콤마보니」는 화려한 디자인에 편안한 착화감으로 반전 매력을 보여준다. EVA 미드솔(충격을 흡수해주는 압축합성 고무중창)을 적용한 플랫폼 굽은 폭신폭신한 느낌으로 한층 더 편안하다.


패션 스니커즈로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는 「슈콤마보니」는 스니커즈 아웃솔을 활용한 샌들도 선보이면서 고객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슈콤마보니」의 ‘보라보라 샌들’ 라인은 지난해까지 사랑받았던 ‘캉캉 샌들’ 라인을 새 버전으로 선보인다. 여성스러운 러플이 특징인 보라보라 샌들은 한층 더 다양한 컬러의 러플을 서로 믹스해 포인트를 주었다. 조밀하고 탄탄한 러플과 스포티한 아웃솔이 대비를 이루며 다양한 스타일에 매치할 수 있게 해준다.


‘트윙클 샌들’은 다채로운 컬러감을 더한 큐빅은 물론, 투명한 글라스 장식을 사용해 깔끔하며, 내리꽂는 햇빛 아래 시원하게 반짝이는 발등은 나만의 개성을 표현하기에 충분하다. 플랫, 플랫폼, 스니커즈 세 가지 스타일의 아웃솔로 출시됐다.


사진 = 송혜교가 착용한 
슈콤마보니의 트윙클 플랫폼 샌들


 ‘츄츄’ 샌들은 실크 소재의 러플에 촘촘하게 진주를 넣어 부드럽고 세련된 느낌을 주는 것이 특징. 블랙과 베이지와 같이 기본 컬러의 츄츄 샌들은 디테일은 화려하지만 컬러가 주는 차분함에 클래식한 스타일에도 잘 어울린다. 체크 러플의 츄츄 샌들은 캐주얼한 느낌을 강조하여 데님팬츠나 미니 스커트에 매치하여 개성 넘치는 스타일을 즐길 수 있다.


‘심포니’ 샌들은 「슈콤마보니」의 시그니처 샌들 스타일로, 지난 해 베스트 셀러였던 멜로디 샌들의 업그레이드 버전이다. 「슈콤마보니」의 패션 스니커즈의 아웃솔을 차용한 만큼 편안한 착화감이 가장 눈에 띈다. 베이지와 블랙컬러로 출시되어 어떤 룩도 깔끔하고 스타일리시하게 소화할 수 있다.


사진 = 송혜교가 착용한 
슈콤마보니의 트윙클 샌들


여름철에 가장 주목받는 화려한 프린트가 「슈콤마보니」의 샌들에도 내려앉았다. ‘루시드’ 샌들은 바닥창에 화려한 색감의 일러스트를 프린트로 적용했으며, 발 등에는 크리스탈 포인트 보석으로 디자인했다. 낮은 굽높이와 플립플랍 스타일로 여름 휴가 때에 해변이나 휴양지에서도 나만의 스타일을 보여줄 수 있다.


「슈콤마보니」 관계자는 “날씨가 더워지면서 가벼워진 옷차림에 포인트가 될 수 슈즈를 찾는 고객들이 많아지고 있다. 슈콤마보니는 유니크한 컬러와 디자인으로 고객들의 니즈에 알맞은 상품을 제안할 뿐 아니라, 편안한 착화감까지 더한 샌들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패션엔 이민지 기자
fashionn@fashionn.com